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선출신’ 원경환 전 서울경찰청장, 민주당 도당서 입당식

정승환 jeong28@kado.net 2019년 12월 11일 수요일
▲ 원경환 전 서울지방경찰청장(왼쪽 세 번째)은 11일 춘천 더불어민주당 강원도당 사무실에서 입당식을 갖고 21대 총선 출마를 공식선언했다.사진은 원 청장의 입당서 작성 모습.
▲ 원경환 전 서울지방경찰청장(왼쪽 세 번째)은 11일 춘천 더불어민주당 강원도당 사무실에서 입당식을 갖고 21대 총선 출마를 공식선언했다.사진은 원 청장의 입당서 작성 모습.
[강원도민일보 정승환 기자] 정선출신 원경환 전 서울경찰청장이 11일 더불어민주당 강원도당에서 입당식을 갖고 21대 총선 국회의원선거 태백·횡성·영월·평창·정선 선거구 출마를 공식선언 했다.원 청장은 이날 입당식에서 “강원도는 저출산 고령화로 인한 인구감소와 교육과 일자리를 찾아 떠난 인구유출 문제 등으로 지방소멸 위기에 있고 태백·횡성·영월·평창·정선 지역도 모두 소멸 위험지역에 빠져있다”며 “저를 지켜준 고향을 위해 제 삶의 2막을 시작하려 한다.지역 변화에 대한 계획도 준비했다”고 말했다.이어 그는 “초보 정치인으로 현장 스킨십의 한계도 있을 수 있고 공직자 특유의 유연성이 부족한 부분도 있을 수 있다”며 “하지만 고칠 것은 고치고 배울 것은 배우며 정직·진실·헌신하는 정치인이 되겠다”고 덧붙였다.

▲ 원경환 전 서울지방경찰청장(왼쪽 세 번째)은 11일 춘천 더불어민주당 강원도당 사무실에서 입당식을 갖고 21대 총선 출마를 공식선언했다.
▲ 원경환 전 서울지방경찰청장(왼쪽 세 번째)은 11일 춘천 더불어민주당 강원도당 사무실에서 입당식을 갖고 21대 총선 출마를 공식선언했다.
그러면서 원 청장은 “국민과 소통하고 갈등의 현장을 찾으려 노력하는 정당,권력을 내려놓고 분권과 균형발전을 추진하는 정당,사람에게서 희망을 찾으려는 정당이 민주당이라고 판단했다”며 민주당 입당 배경을 설명했다.

이에 허영 도당위원장은 원 청장의 입당에 대해 환영의 뜻을 밝히는 한편 당원들에게 원 청장을 지지해줄 것을 당부했다.허 위원장은 “총선 승리는 승리에 대한 확신으로 부터 시작된다”며 “원 청장을 위해 마음을 모아달라”고 했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