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번에도 박항서 매직'?…베트남, 도쿄올림픽 본선행 노린다

베트남, 10일 UAE와 D조 1차전…역대 첫 올림픽 본선 진출 타진

연합뉴스 2020년 01월 07일 화요일
▲ 박항서 베트남 U-23 축구대표팀 감독과 선수들이 17일 경남 통영시 통영체육관에서 동계 훈련을 하고 있다. 2019.12.17
▲ 박항서 베트남 U-23 축구대표팀 감독과 선수들이 17일 경남 통영시 통영체육관에서 동계 훈련을 하고 있다. 2019.12.17

“우리는 조별리그 통과가 먼저죠.”

8일 개막하는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챔피언십을 앞두고 국내 팬들은 김학범호의 9회 연속 올림픽 본선 진출과 더불어 베트남 축구의 부흥을 이끄는 박항서 감독의 ‘매직’에도 큰 관심을 두고 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U-23 대표팀은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최종예선을 겸하는 2020 AFC U-23 챔피언십의 다크호스로 손꼽힌다.

베트남은 2018년 AFC U-23 챔피언십 결승에서 우즈베키스탄과 연장 승부에서 1-2로 패해 첫 우승을 놓쳤지만 베트남 축구 역대 처음으로 AFC 대회 결승 진출이라는 성과를 냈다.

당시 준우승은 ‘박항서 매직’의 신호탄이었다.

상승세를 탄 베트남 U-23 대표팀은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역대 첫 4강 신화를 일궈내더니 지난해 동남아시안게임에서는 역대 첫 우승까지 따내며 승승장구하고 있다.

이제 ‘박항서 매직’의 결정판이 될 역대 첫 올림픽 본선 진출을 꿈꾼다.

베트남은 지금까지 올림픽 무대를 밟아본 적이 없다. 이 때문에 베트남 국민은 박항서 감독이 또다시 탁월한 용병술로 첫 올림픽 본선 출전권을 따주길 기대하고 있다. 지난해 대회에서 역대 처음 준우승을 차지했던 만큼 2회 연속 결승에 진출해 당당히 올림픽 본선 티켓을 수확해주길 바라는 것이다.

▲ 박항서 베트남 U-23 축구대표팀 감독과 선수들이 17일 경남 통영시 통영체육관에서 동계 훈련을 하고 있다. 2019.12.17
▲ 박항서 베트남 U-23 축구대표팀 감독과 선수들이 17일 경남 통영시 통영체육관에서 동계 훈련을 하고 있다. 2019.12.17

하지만 베트남의 올림픽 본선행 도전은 가시밭길이다. 박 감독 역시 “목표는 조별리그 통과”라고 말하고 있다.

베트남은 이번 대회 D조에서 아랍에미리트(한국시간 10일 오후 9시15분), 요르단(13일 오후 10시 15분·이상 부리람), 북한(16일 오후 10시 15분·방콕)과 잇달아 맞붙는다.

까다로운 중동의 두 팀에 체력이 좋은 북한과 경쟁을 이겨내야만 8강에 오를 수 있다.

베트남은 2년 전 대회에서 호주, 시리아를 따돌리고 한국에 이어 조 2위를 차지한 뒤 8강과 4강을 모두 승부차기로 통과하며 결승까지 진출했다.

베트남은 8강에서 1회 대회 우승팀인 이라크와 3-3으로 비긴 뒤 승부차기(5-3승)로 물리쳤고, 4강에서는 ‘난적’ 카타르와 2-2로 승부를 내지 못한 뒤 승부차기(4-3승) 대결 끝에 결승까지 올랐다.

이렇듯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뛰는 ‘악바리 축구’가 베트남의 자산이다.

조별리그 통과를 기본 목표로 세운 박항서 감독 역시 최근 이어진 상승세를 발판 삼아 역대 첫 올림픽 본선 진출의 기적에 도전하고 있다.

만약 한국이 C조 1위를 차지하고, 베트남이 D조 2위를 차지하면 8강에서 ‘김학범-박항서 지략 대결’이 펼쳐지게 된다. 한국이 C조 2위, 베트남이 D조 1위를 차지해도 두 팀은 8강에서 준결승 진출을 다투게 된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