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단독] 도소년체전,4월에서 하반기로 전격 연기

4월 3~5일 홍천군에서 개최 예정이였으나 '코로나19' 영향으로 연기 결정

한귀섭 panm241@kado.net 2020년 02월 17일 월요일
[강원도민일보 한귀섭 기자] 4월에 열릴 예정이던 강원도소년체육대회가 전격 연기됐다.

도교육청은 17일 강원체고 세미나실에서 미세먼지와 신종바이러스 확산에 따른 강원도소년체육대회 개편회의를 열고,도소년체육대회를 하반기 중으로 연기하기로 결정했다.이날 회의에는 종목단체 전무이사 및 실무이사 협의회가 신충린 도교육청 문화체육과장,이병화 강원체고 교감,정경석 도체육회가맹경기단체 전무이사협의회장,시·군 체육담당 장학사,도회원종목단체 전무이사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올해 강원도소년체육대회는 오는 4월 3~5일 홍천군 일원에서 초·중 학생,임원 4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다.하지만 도는 최근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하면서 탁구,배드민턴,핸드볼 등 1,2차 전국소년체육대회 선발전이 줄줄이 연기 및 취소됐다.앞서 도교육청은 최근 몇년간 도소년체육대회를 치르면서 미세먼지로 인해 학생들의 건강에 대한 우려를 걱정했다.또 도소년체육대회가 학기초에 열리면서 담당교사의 업무가 가중되는 등 각종 문제가 제기됐다.

앞서 도교육청 문화체육과는 지난달 29~30일 개최지 홍천에서 홍천군체육회와 홍천교육지원청을 방문해 의견을 수렴했다.이어 도교육청 기획조정관과 민병희교육감에 도소년체육대회의 연기필요성을 구두로 설명했다.앞으로 도교육청은 3월안에 도회원종목단체와 협의회를 개최하는 등 도체육회,홍천군체육회,홍천교육지원청,춘천교육지원청과 협조요청을 진행할 예정이다.이에따라 도교육청은 4월에서 9~11월 중 학교스포츠클럽대회와 연계해서 대회를 치를 계획이다.

신충린 문화체육과장은 “그동안 도 소년체육대회가 잘 운영은 돼왔지만 미세먼지로 인해 학생선수들의 건강이 염려돼 왔다”며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이제는 (도소년체육대회) 옮겨야 겠다는 필요성이 느껴져서 급하게 회의를 열어 연기를 결정했다”고 밝혔다.한귀섭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