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원대병원 “확진환자 3명 별도 이상증세 없다”

음압병동 입원 3명 검사결과 발표
중환자실·응급실 병상 확대 운영

구본호 bono@kado.net 2020년 02월 25일 화요일 2 면
▲ 24일 코로나19 확진환자가 치료를 받고 있는 강원대병원에서 이승준 병원장을 비롯한 의료진이 브리핑을 하고 있다. 최유진
▲ 24일 코로나19 확진환자가 치료를 받고 있는 강원대병원에서 이승준 병원장을 비롯한 의료진이 브리핑을 하고 있다. 최유진

[강원도민일보 구본호 기자] 국가지정격리병원 강원대병원은 24일 병원 암노인센터 3층 암정보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환자 판정을 받고 음압병동에서 치료중인 3명에 대한 검사결과 별도의 이상증세가 없다고 밝혔다.

강원대병원에 따르면 지난 22일 도내 처음으로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은 30대 여성 2명 중 1명은 입원 초기당시 미열과 마른기침 소견이 있었고 1명은 별도의 증상이 없었다.다음날인 23일 강릉에서 확진판정을 받고 전원된 40대 남성의 경우 입원당시 37.7도의 미열이 있었지만 현재 이들 모두 별도의 이상증세를 보이지 않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강원대병원은 지역사회 전파에 대비해 현재 2개 병동,23개 병실(80여 병상)과 중증환자 발생에 대비한 내과계중환자실(MICU)를 비운 채 확산을 대비하고 있다.

확진환자 수용을 위해 병원 내 음압격리병상이 위치한 중환자실(2개),응급실(1개) 등 총 3개 병상도 확대운영한다.또 강원대 중국인 유학생을 대상으로 오는 27일까지 의료진 10명,간호사 4명을 투입해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할 방침이다.

병원측은 지난 8일부터 현재까지 400여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했다.

이승준 강원대병원장은 “현재 확진환자의 경과 모두 이상이 없는 상태며 지역사회 전파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만큼 환자 수가 급증할 것으로 가정하고 최선의 수용대책을 마련하고 있다”고 말했다. 구본호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