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주말 밤 묵호 야시장 관광객 사로잡았다

지난달 개장 후 폭발적 인기
매주 금토 먹거리·체험 다채
인근 상인 매출 증대에 도움

홍성배 2017년 10월 13일 금요일
행정안전부가 지정한 도내 1호 동쪽바다 중앙시장 묵호 야시장이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묵호 야시장은 지난달 29일 개장한 뒤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오후 4시부터 자정까지 운영하고 있다.야시장에는 이동식 판매대 20여개소와 커뮤니티 광장 프리마켓 20여개소가 운영돼 먹거리·볼거리,체험거리가 즐비해 관광객들의 발길을 잡고 있다.

특히 먹거리촌에는 문어탕수육과 큐브 스테이크,문어꼬치 등 다양한 먹거리가 펼쳐져 야시장을 찾는 관광객들이 북적여 개장 이후 5일동안 판매대 운영자의 하루 매출이 100만원대인 것으로 알려졌다.이번 야시장 운영으로 인근 상가들에도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져 전통시장이 모처럼 활기를 띠고 있다.야시장 개장으로 인해 매출이 크게 증가함에따라 상인들도 힘이 나고 있다.관광객들의 만족도도 높다.

관광객들은 “야시장의 넉넉한 인심과 푸짐한 먹거리가 있어 좋다”며 “특히 인근 논골담길,묵호항,망상해변 등이 이어져 낮에는 이곳을 즐기다 밤에는 야시장이 운영돼 추억의 공간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한편 시는 사업비 10억원을 들여 커뮤니티 광장 옆 아케이드 약 100m구간에 이동식 판매대와 프리마켓 20여개소를 갖췄다. 홍성배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