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치후원금은 대한민국 정치의 희망

한대희 2018년 01월 30일 화요일
기부는 부유한 사람들이나 하는 거다? 정말 그럴까? 나눔의 행복은 소위 있는 사람들의 전유물이라고 할 수 있을까? 누군가에겐 ‘기부,나눔,봉사’라는 단어들이 왠지 익숙하지 않게 느껴지는 단어들이다.하지만 우리 주변에는 그렇지 않은 사람들이 의외로 많다.그 대표적 인물이 ‘안강할배’이다.

안강할배는 몸이 불편한 생활보호대상자로 국가에서 나오는 차비 수준의 돈 27만원 중 7만원을 쪼개 불우한 아이들에게 수제 나무샤프를 선물하는 시골 할아버지다.‘사랑을 받아본 아이들이 사랑을 베풀 수 있다’고 믿고 같은 생활을 계속한다.이런 가슴 훈훈한 사연을 접할 때면 안강할배처럼 하지 못한 점이 부끄러워 기부활동에 동참하고 싶어진다.

손쉽게 할 수 있는 기부활동 중 하나는 기부금을 사회복지시설에 낼 수도 있지만,그것 보다는 국민들 모두가 잘사는 정치를 할 수 있게 정치후원금을 낼 수 있다.정치후원금 기부는 국민들이 정치에 참여하는 또 하나의 방법이기도 하지만,정당과 정치인들에게 깨끗한 정치자금을 조달해 건건한 민주정치로 발전할 수 있는 토대를 만들어 주는 큰 의미가 있다.정치후원금을 기부하는 방법은 간단하다. 스마트폰으로 정치후원금센터(www.give.go.kr)에 접속해서 할 수 있다.한 가정의 가장이라면 자녀들과 함께 의미를 되새기며 정치후원금을 기부해 대한민국 정치발전을 이루는 밑거름 역할을 하기를 기원한다.

한대희 ·동해시선거관리위원회 관리주임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