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홍천 남면·동면 지선 격전지로 급부상

도의원 2선거구·군의원 나 선거구
출마후보 선거사무소 잇따라 개소
인구밀집지역 표심공략 위해 총력

유주현 2018년 04월 25일 수요일
6·13지선에 출마하는 도의원 2선거구와 군의원 나 선거구 후보들이 남면과 동면에 선거사무소를 개소하면서 격전지로 급부상하고 있다.

자유한국당 노승락 군수와 더민주당 허필홍 군수 예비후보는 4년전과 같은 홍천읍에 선거사무소를 설치한다.노 군수는 빠르면 5월초 예비후보로 등록하고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가질 예정이다.이에앞서 허필홍 예비후보는 지난 21일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선거운동 체제를 갖췄다.도의원 1선거구의 신영재 도의원은 홍천읍에 선거사무실을 마련했고,2선거구의 자유한국당 신도현 도의원과 더민주당 원재민 예비후보는 가장 인구가 많은 남면에 선거사무소를 개설했다.남면을 지역구로 하는 나 선거구의 경우 자유한국당 이호열 군의원과 더민주당 공군오 예비후보는 선거사무소를 남면에 설치하고 승부를 가린다.동면도 격전지로 떠오르고 있다.동면출신인 민중당 남궁석 예비후보와 무소속 이성기 예비후보가 면사무소 앞에 사무소를 설치했으며 서면출신인 더민주당 이욱희 예비후보가 유권자를 잡기위해 동면에 선거사무소를 개소했다.홍천군의원 다 선거구의 무소속 유영덕 예비후보와 용석찬 예비후보는 두촌면 표심공략을 위해 선거사무소를 두촌면에 개소한다. 유주현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