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늘부터 삼선녀어장 한시 개방

16일까지 3일간 조업진행
나잠어선 4척·해녀 49명 참여

남진천 2018년 11월 14일 수요일
저도어장,북방어장과 함께 동해안 최북단 3대 황금어장으로 불리는 삼선녀어장이 14∼16일,19∼21일 기간 중 3일동안 한시적으로 개방된다.

고성군에 따르면 최근 어획부진과 수산자원 고갈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진과 초도지역 어업인들을 위해 관할 군부대,해경,수협 등 관계기관 협의를 거쳐 삼선녀어장에서의 조업을 14일부터 16일까지 실시키로 했다.

이번 삼선녀어장에서의 조업은 지난 2016년 이후 2년만이다.기상 악화로 조업을 못할 경우 19∼21일을 예비일로 정해 추가로 조업을 실시할 예정이다.조업에는 나잠어선 4척과 현내면 지역 나잠어업인(해녀) 49명이 참여하게 된다.

이를 위해 지난 7일 유관기관 협조회의를 마쳤으며,지뢰 등에 의한 사고위험에 따른 수제선 접근 금지,경계부표 하루 전 4개 설치,나잠어업인 식별이 가능한 황색부표,황색어구 착용(머리,오리발) 등 안전교육을 진행했다.

삼선녀어장은 저도어장 북쪽 삼선녀 바위 부근 수제선 500m 이내의 수역(면적 0.6㎢)을 말하며,해삼,문어,전복,멍게,성게 등 정착성 수산물이 많아 황금어장으로 불린다. 남진천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