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내년 LPGA투어 챔피언십 우승 상금 17억원

한귀섭 2018년 11월 16일 금요일 27 면
2019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최종전으로 열리는 CME 그룹 투어 챔피언십 여자 골프 사상 역대 최대 규모의 우승 상금을 내걸었다.

LPGA 투어는 15일(한국시간) “2019년 CME 그룹 투어 챔피언십의 총상금을 500만 달러,우승 상금을 150만 달러(약 17억원)로 증액한다”고 발표했다.15일 미국 플로리다주 네이플스에서 개막하는 올해 CME 그룹 투어 챔피언십의 총상금은 250만 달러,우승 상금은 50만 달러다.올해 대회와 비교해 2019년에는 총상금 2배,우승 상금 3배 규모가 되는 셈이다.또 우승 상금 150만 달러는 여자 골프 사상 최고 액수다.올해 LPGA 투어에서 우승 상금이 가장 많았던 대회는 US오픈으로 우승자 에리야 쭈타누깐(태국)이 90만 달러를 받아갔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