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사격장 설치 철회·항공대 이전 요청에 “주민 보상책 마련”

국방부 장관 - 접경지 군수 간담회
5개 단체장 군사시설·현안 건의
국방부, 지자체와 상생 강조
구체적 답변 피해 후속협의 중요

김여진 beatle@kado.net 2019년 03월 14일 목요일
▲ 13일 인제군청에서 열린 국방부장관·평화지역 지자체장 간담회에서 정경두 장관,김승겸 3군단장,최문순 지사와 도내 접경지역 5개 군수 등 참석자들이 군부대 관련 지역 현안을 논의하고 있다. 최원명
▲ 13일 인제군청에서 열린 국방부장관·평화지역 지자체장 간담회에서 정경두 장관,김승겸 3군단장,최문순 지사와 도내 접경지역 5개 군수 등 참석자들이 군부대 관련 지역 현안을 논의하고 있다. 최원명

13일 인제를 방문한 정병두 국방부 장관과의 간담회에서 강원도와 도내 접경지역 5개 군은 군사시설과 군사 현안들을 건의했다.국방부는 도내 지자체와의 ‘상생과 윈윈’을 강조했지만 개별 사안에 대한 구체적인 답변은 없어 후속 협의가 중요해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최상기 인제군수와 이현종 철원군수,최문순 화천군수,조인묵 양구군수,이경일 고성군수 등 5개 군 단체장들과 국방부에서 정 장관 외에 박재민 전력자원관리실장,이남우 인사복지실장,김승겸 3군단장 등이 참석해 의견을 나눴다.

시장·군수들은 군 훈련장 주변마을 피해보상 특별법 제정 및 군 유휴지 활용 법 개정(철원),국방개혁2.0 군부대 구조개편 관련 상생대책 마련(화천),안대리 비행장 헬기대대 확대 및 전투사격장 설치 철회(양구),기린면 항공대 이전 및 피해보상(인제),제진검문소∼통일전망대 구간 민통선 조정(고성) 등을 건의했다.

이들 현안에 대해 국방부 측은 “군사작전과 안보 문제 등에 대한 종합검토가 필요,단시간 해결은 어려운 문제들”이라고 답변했다.사격장과 헬기장 등 군사시설 이전 등의 문제에 대해서는 “부지 검토와 예산문제 등을 단시간에 풀기 까다로운만큼 피해주민 보상을 위한 법적 토대를 마련하는데 신경쓰겠다”고 약속했다.

이현종 철원군수는 공식 의제 외에 전사자 유해발굴 작업이 진행되고 있는 화살머리 고지와 관련,발굴이 끝난 후 추모탑 건립 필요성을 제기해 정 장관도 동의의 뜻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도는 이날 군 장병들의 전역 후 창업이나 정착을 지원하기 위한 클러스터 조성 계획을 밝혔다.

최문순 지사는 “도내 전 장병들에 대해 드론,3D프린터 등 첨단기술로 창업할 수 있는 교육프로그램을 야심차게 생각중”이라며 “강원대가 있는 2군단을 시작으로 해 볼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도의회도 14일 지역 농축수산물을 군부대 급식에 확대할 것을 촉구하는 건의안을 채택,국방부 등에 보낼 예정이다. 김여진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