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차태현 "내기골프로 딴 돈 바로 돌려줘…방송 하차"

연합뉴스 2019년 03월 17일 일요일
20190317016534_PCM20181202000080005_P2.jpg
▲ 차태현[블러썸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차태현(43)이 해외 내기 골프 의혹에 해명하며 모든 방송에서 하차하겠다고 밝혔다.

차태현은 17일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해외에서 골프를 친 것은 아니고 국내에서 저희끼리 게임이라 생각하고 쳤던 것이고 돈은 그 당시 바로 돌려줬다”고 해명했다.

다만 그는 “저희끼리 재미삼아 했던 행동이지만 그런 내용을 단체방에 올린 제 모습을 보게 되니 너무나 부끄럽다. 많은 사랑을 받은 공인으로서 도저히 용납될 수 없는 일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차태현은 “실망하신 팬분들, ‘1박2일’을 사랑해주신 시청자분들께 너무 죄송하다. 다른 멤버들까지 피해를 주게 돼 정말 미안하다”고 고개를 숙이며 “그래서 이후 모든 방송에서 하차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한 가정의 아버지로서 아이들에게, 가족들에게 너무 미안하고 반성하면서 자숙하겠다”고 덧붙였다.

전날 ‘KBS 뉴스9’은 KBS 2TV 간판예능 ‘해피선데이-1박2일’ 출연자 중 차태현과 김준호(44)가 2016년 7월 카카오톡 채팅방에서 상습적으로 내기 골프를 한 일을 언급했고, 제작진은 이를 묵인했다고 보도했다.

같은 의혹이 불거진 김준호 측의 공식 입장은 아직 나오지 않았지만, 차태현이 의혹을 일부 인정하고 ‘1박2일’과 MBC TV ‘라디오스타’의 하차를 선언한 만큼 김준호도 방송 이미지 타격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