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우크스부르크 떠나는 지동원, 독일어로 작별인사

연합뉴스 webmaster@kado.net 2019년 05월 22일 수요일
2018-2019시즌을 끝으로 독일 프로축구 아우크스부르크를 떠나 마인츠로 이적하는 지동원이 팀 구성원과 팬에게 고마운 마음을 독일어 편지로 전했다.

지동원은 22일(한국시간) 자신의 소셜 미디어에 ‘사랑하는 아우크스부르크 팬과 선수,직원 여러분’으로 시작하는 글을 올렸다.그는 “며칠 전 시즌이 끝나면서 제가 거의 6년간 입었던 아우크스부르크 유니폼을 더는 입지 않는 시간이 다가왔다”며 팀에 작별을 고했다.지동원은 잉글랜드 선덜랜드 소속이던 2013년 1월 임대된 것을 시작으로 아우크스부르크에서만 7번의 시즌을 보냈다.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를 포함해 124경기에 출전해 16골을 넣은 그는 이번 시즌 종료를 앞두고 마인츠와 3년 계약을 맺어 팀을 떠나게 됐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