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서지역은 아직도 가뭄 걱정

최유진 choi@kado.net 2019년 07월 12일 금요일
▲ 도내 전역에 장맛비가 내렸지만 동해안의 강한 비와는 대조적으로 영서지역 강수량은 가뭄해갈에 부족해 농민들의 시름이 여전히 깊다. 11일 춘천시 서면 오월리에서 한 주민이 바닥을 드러낸 하천을 걷고 있다.   최유진
▲ 도내 전역에 장맛비가 내렸지만 동해안의 강한 비와는 대조적으로 영서지역 강수량은 가뭄해갈에 부족해 농민들의 시름이 여전히 깊다. 11일 춘천시 서면 오월리에서 한 주민이 바닥을 드러낸 하천을 걷고 있다. 최유진

도내 전역에 장맛비가 내렸지만 동해안의 강한 비와는 대조적으로 영서지역 강수량은 가뭄해갈에 부족해 농민들의 시름이 여전히 깊다. 11일 춘천시 서면 오월리에서 한 주민이 바닥을 드러낸 하천을 걷고 있다. 최유진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
강원도민일보 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