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최종구 금융위원장 “총선 출마의사 없다”

대통령 면담 일정 등 전면부인
민주당 “시간을 두고 상황 보자”

이세훈 sehoon@kado.net 2019년 07월 16일 화요일

내년 총선에 강릉선거구 출마가 거론되고 있는 최종구(사진) 금융위원장이 “출마의사가 없다”고 밝혔다.최 위원장은 15일 국회에서 본지 기자와 별도 인터뷰를 갖고 “임기가 끝나가는 만큼 다음 개각명단에 자신도 포함되지 않을까 생각하고 있다”며 “그러나 강릉을 위해서 일한다는 것이 내년 출마가 그 방법은 아닐 것이라 생각한다”고 언급,출마계획이 없다는 점을 강조했다.

일부 언론에서 최 위원장이 ‘조만간 문재인 대통령과 면담이 있을 것’이라고 언급한 것에 대해 “대통령과의 면담 일정은 들은 내용이 없고 잡혀있지도 않다”며 “해당 언론사에 어떤걸 근거로 썼냐며 물어보라고 지시했다”고 밝혔다.이어 “지난번 대정부질문에서 말한 것처럼 출마의사는 없음을 말씀드린다”고 강조,총선 불출마 의지를 재확인했다.

더불어민주당은 그동안 최 위원장을 강릉선거구의 유력한 후보로 분류해왔다.특히 최 위원장이 평소 “고향인 강릉을 위해 일하겠다”는 의지를 보여 당내부에서도 총선출마에 무게를 두는 모습을 보였다.그러나 최 위원장이 다시 한 번 총선불출마 의지를 밝히고 나섬에 따라 강릉 총선구도는 안갯속이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이에 대해 민주당고위관계자는 “아직 시간이 있는 만큼 좀 더 상황을 보자”고 언급,최 위원장 카드가 여전히 유효하다는 점을 내비치기도 했다. 이세훈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