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속초시의회, 일 경제보복 조치 철회 촉구

일본 여행 자제 등 결의사항 채택

김창삼 chskim@kado.net 2019년 08월 06일 화요일
일본 정부의 화이트리스트 배제 결정으로 한일 갈등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속초시의회(의장 최종현)가 일본 정부의 경제보복 조치 철회를 촉구했다.

시의회는 5일 성명서를 발표하고 “일본 정부가 지난해 우리 대법원의 강제징용 피해자 배상판결에 대한 보복으로 수출 규제를 강화하고 화이트 리스트에서 대한민국을 제외한데 대해 깊은 우려와 유감을 표명한다”며 “일본 정부는 지난 반세기동안 경제적 동반자로 교류해온 양국 국민과 기업의 신뢰를 깨뜨렸으며,자유롭고 예측가능한 경제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해온 국제사회의 공조를 심각하게 위협하고 있다”고 규탄했다.

이날 시의회는 성명서를 통해 ‘일본 정부는 경제 보복 조치를 즉각 중단하고 자유무역의 원칙을 존중할 것’,‘일본정부와 전범기업은 대한민국 사법부의 판결을 존중하고 식민지배하의 인권유린 행위를 사죄할 것’,‘우리 시민은 일본 정부와 전범기업이 책임있는 행동을 이행할 때 까지 일본여행과 일본제품 구입을 자제할 것’ 등 3가지 결의사항을 채택했다. 김창삼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