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도내 산업 흐름 전환 ‘노·사·민·정’ 상생 대통합 실현

오늘 횡성서 강원 일자리 협약
4각 협력체제 기반 공동 노력
도, 지방세 감면 등 혜택 마련

박지은 pje@kado.net 2019년 08월 13일 화요일
문재인 정부가 일자리 창출에 중점을 두고 있는 가운데 강원도가 전국 최초로 추진하는 중소기업 중심 강원형 일자리 모델이 큰 주목을 받고 있다.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은 13일 이모빌리티 산업 거점지인 횡성에서 열리는 ‘강원형 일자리 상생협약식’에 참석하기로 해 강원도 상생형 지역일자리 사업이 정부 상생형 지역일자리 사업으로 선정될 것이라는 기대감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이날 오후 횡성 웰리힐리파크에서 개최되는 협약식에는 홍 부총리와 함께 이목희 대통령 직속 일자리위원회 부위원장,문성현 대통령 소속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위원장 등 현정부 정책을 전담하는 핵심인사들이 총출동 한다.

노·사·민·지자체가 새로운 형태로 상생협약을 체결한 사회대통합 지역상생형 일자리사업 모델인 강원형 일자리에 대한 정부 지원과 관심이 기대,이모빌리티 산업을 고리로 한 강원형 일자리 사업은 도내 산업생태계 흐름을 융·복합형으로 획기적으로 전환시킬 것으로 보인다.



▲ 상생형 일자리 지자체·정부 패키지 지원 주요 내용.
▲ 상생형 일자리 지자체·정부 패키지 지원 주요 내용.

■ 강원형 일자리 추진 과정

정부가 올해 2월 “광주형 일자리 타결로 조성된 사회적 대타협의 모멘텀을 토대로 상생형 지역일자리 모델을 다른 지역에까지 확신시키겠다”고 발표한 직후,강원도의 상생형 지역일자리 모델은 더욱 탄력을 받기 시작했다.

이를 위해 도는 강원도 노사민정협의회와 함께 일자리 모델을 성장시켜왔다.지난 4월 강원도노사민정협의회 및 공동선언대회에서 이모빌리티 연구·생산조합 기반의 강원형 일자리가 정부의 상생형지역일자리 모델로 선정될 수 있도록 공동의 노력을 기울인다는 노사민정 공동선언을 발표했다.6월에는 협상개시 선포식과 함께 참여기업 노사 간 상생협약을 위한 협상을 추진,노사정 대타협형 모델 추진을 합의했다.또 강원도는 이날 열리는 ‘강원형 일자리 상생협약식’에 앞서 초소형 전기차 판로확보를 위한 제품홍보 및 구매설명회를 갖고,전기차 출시 에 따른 안정적 판로 확보 준비 작업을 완료했다.도는 홍 부총리가 참석하는 이날 협약식에서 초소형 전기차 구매협약 체결식도 함께 개최한다.



▲ 강원도는 지난 4월 강원도노사민정협의회 및 공동선언대회를 개최,이모빌리티 연구·생산조합 기반의 강원형 일자리가 정부의 상생형지역일자리 모델로 선정될 수 있도록 공동의 노력을 기울인다는 노사민정 공동선언을 발표했다.
▲ 강원도는 지난 4월 강원도노사민정협의회 및 공동선언대회를 개최,이모빌리티 연구·생산조합 기반의 강원형 일자리가 정부의 상생형지역일자리 모델로 선정될 수 있도록 공동의 노력을 기울인다는 노사민정 공동선언을 발표했다.

■ 강원형 일자리 상생협약 주요내용

5장 20조로 구성된 상생 협약서에는 노측과 사측의 유기적인 협업 등을 바탕으로 다양한 상생 요소가 담겼다.

노측에서는 적정 수준의 임금,탄력근로제,단체협약 등에 양보하고 이에 대응해 사측은 신규 고용과 투자,근로환경 개선,협력사 간 상생방안을 이루는 것이 골자다.이 같은 노사 간 상생협약을 통해 지역주민들은 지역제품 우선 구매와 우수인력 공급,공공지원 양보 등에 적극 협력하게 된다.강원도는 이를 토대로 중앙정부와 협력,다양한 형태의 패키지 지원에 나선다.

강원형 일자리 상생협약은 노사와 지역주민,지자체까지 4각 협력체제를 공고히 하는 것이다.도는 관련 법령 개정과 정부 일정에 맞춰 상생형 지역일자리 지정을 신청할 계획이다.

최문순 도지사는 “강원형 일자리 모델을 전문기업을 육성하는 진정한 상생형 일자리로 만들어 가겠다”고 강조했다.

■ 강원형 일자리,도·정부 지원방안

강원도는 강원형 일자리에 대해 기업지원과 근로자 지원으로 나눠 다양한 혜택을 지원한다.기업지원은 공유재산 임대지원과 인프라 건설,지방세 감면,사회보험료 지원 등이 대표적이다.근로자 지원은 행복주택 등 우선 신청을 통한 주거지원과 강원도 일자리 안심공제 지원사업 지원,청년 전입근로수당 등 정착지원과 출퇴근용 교통지원 등이 있다.정부는 설비투자 금액의 최대 34%보조금을 지원하는 지방투자촉진 보조금 지원을 비롯해 국·공유지 장기임대 허용 및 대부료율 인하,투자세액 공제,스마트 공장 구축 시 정부보조금 지원을 확대한다.

박지은 pje@kado.net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