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텍사스 추신수, 4경기 만에 안타…시즌 타율 0.263

연합뉴스 2019년 09월 01일 일요일
▲ Aug 29, 2019; Arlington, TX, USA; Texas Rangers right fielder Shin-Soo Choo (17) bats during the first inning against the Seattle Mariners at Globe Life Park in Arlington. Mandatory Credit: Kevin Jairaj-USA TODAY Sports    <All rights reserved by Yonhap News Agency>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37)가 4경기 만에 안타를 추가했다.

추신수는 1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시애틀 매리너스와 홈 경기에 1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1안타 1삼진을 기록했다.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63(479타수 126안타)을 유지했다.

그는 1회 말 첫 타석에서 안타를 생산했다. 볼카운트 1스트라이크에서 상대 선발 좌완 토미 밀론을 상대로 우전 안타를 뽑아냈다.

그러나 이후 타석에선 침묵했다. 3회 헛스윙 삼진, 5회 2루 땅볼을 기록한 뒤 8회에도 2루 땅볼로 아웃됐다.

텍사스는 1-2로 뒤지던 9회 말 마지막 공격에서 아이재아 키이너-팔레파의 끝내기 적시타로 3-2 역전승을 거뒀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