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테니스 유망주 구연우, ITF 영월 국제 여자대회 우승

연합뉴스 2019년 09월 01일 일요일
PHOTO_20190901144350.jpg
▲ 구연우(오른쪽)와 다비드 수토(베네수엘라) 코치. [스포티즌 제공]


테니스 유망주 구연우(16·CJ 후원)가 국제테니스연맹(ITF) 영월 국제 여자 월드투어 1차 대회(총상금 1만5천달러) 단식 정상에 올랐다. 주니어 세계 랭킹 75위 구연우는 1일 강원도 영월군 영월스포츠파크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단식 결승에서 왓사촐 사와스디(763위·태국)에게 2-1(3-6 6-3 6-2) 역전승을 거뒀다. 주니어 대회에 주로 출전해온 구연우는 이번 대회에서 처음 성인 무대 결승에 진출해 우승까지 일궈냈다.

PHOTO_20190901144419.jpg
▲ 복식 우승 김나리(왼쪽)-정수남. [대한테니스협회 제공]


현재 홍콩 브루게라 아카데미에서 훈련 중인 구연우는 경기가 끝난 뒤 “우승은 생각지도 않았는데 너무 기쁘다”며 “그동안 아카데미에서 체력이나 전략, 전술적으로 많이 배운 것이 빛을 본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구연우는 2일부터 같은 장소에서 진행되는 영월 2차 대회에도 출전한다. 전날 열린 복식 결승에서는 정수남(강원도청)-김나리(수원시청) 조가 우승했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
강원도민일보 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