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속초 실향민 역사 문화축제 규모 확대”

시, 당정협의회 국도비 지원 요청

박주석 jooseok@kado.net 2019년 09월 18일 수요일 18 면
▲ 지역 현안사업 해결을 위한 속초시-더불어민주당 당정협의회가 17일 속초시청 디지털상황실에서 열렸다.
▲ 지역 현안사업 해결을 위한 속초시-더불어민주당 당정협의회가 17일 속초시청 디지털상황실에서 열렸다.

속초시가 더불어민주당 도당과 중앙당 차원에서 실향민 문화축제의 확대를 위한 국도비 확보에 적극 나서줄 것을 건의했다.

김철수 시장은 17일 시청에서 정연석 더불어민주당 도당 수석부위원장,이동기 속·고·양 지역위원장 등 당직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당정협의회에서 “세계 유일의 분단국가이자 최대 실향민의 도시로서 미래 평화통일을 염원하는 대한민국 대표 축제로 육성하기 위해 2020 실향민 역사문화축제 규모를 확대할 방침”이라며 “내년 축제 예산이 10억으로 늘어남에 따라 국도비(국비 5억,도비 2억) 지원이 절실하다”며 당 차원의 협력을 요청했다.김 시장은 공동화가 가속되고 있는 설악동 재개발과 장사항 어촌뉴딜 300 사업,해수욕장 헤드랜드 관광조형물 설치,크루즈부두 진입교량 설치 등 11개 현안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국·도비의 적기 배정을 함께 요청했다. 박주석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