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해외에서도 손쉽게 운전하세요”

[혁신도시 리포트]
도로교통공단 영문운전면허증 발급
전국 27개 운전면허시험장서 신청
영국·캐나다 등 33개국서 사용 가능

유주현 joohyun@kado.net 2019년 09월 18일 수요일 22 면

16일부터 세계 33개국에서 사용 가능한 영문 운전면허증이 발급된다.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윤종기)은 이날부터 영문 운전면허증을 전국 27개 운전면허시험장에서 발급한다고 밝혔다.

이전에는 해외에서 운전하려면 국제운전면허증을 발급받거나 출국 후 한국대사관에서 번역공증서를 발급받아야 했었다.

이번 영문 운전면허증 발급으로 별도의 서류없이 해외에서 운전할 수 있게됐다.영문 운전면허증은 국내 운전면허증 뒷면에 운전면허 정보를 영문으로 표기해 발급하며,이에따라 영국,캐나다,호주,싱가포르 등 33개국에서 별도 절차 없이 운전이 가능하다.영문 운전면허증을 소지하더라도 국제운전면허증이 필요한 국가로 출국할 경우 국제운전면허증과 여권을 함께 소지해야 한다.

영문 운전면허증은 운전면허 신규 취득,적성검사와 갱신,재발급 시 신청이 가능하다.준비물은 신분증명서와 사진이 필요하며 발급 수수료는 1만원이다.적성검사는 1만5000원이다.영문 운전면허증으로 운전할 수 있는 기간은 국가마다 다르지만 대부분 3개월가량의 단기간만 허용하고 있어 장기 체류할 경우 해당국 운전면허를 취득해야 한다.

영문 운전면허증을 사용할 수 있는 국가는 33개국으로 △아시아 9개국(뉴질랜드,바누아투,부탄,브루나이,솔로몬제도,싱가포르,쿡아일랜드,파푸아뉴기니,호주) △아메리카 10개국(괌,니카라과,도미니카공화국,바베이도스,북마리아나연방,세인트루시아,캐나다(온타리오 등 12개주),코스타리카,트리니다드토바고,페루) △유럽 8개국(덴마크,리히텐슈타인,사이프러스,스위스,아일랜드,영국,터키,핀란드) △중동 1개국(오만) △아프리카 5개국(나미비아,라이베리아,르완다,부룬디,카메룬) 등이다. 유주현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HOT 포토
강원도민일보 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