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양구 작은학교 살리기 명품교육과정 성과

교육지원청 행복교육 보고회
운영공적 보고·우수사례 발표
인문학 놀이터·토론교실 호평

박현철 lawtopia@kado.net 2019년 12월 13일 금요일 15 면
▲ 양구교육지원청은 12일 양구문예회관에서 ‘행복교육,양구로부터’를 주제로 ‘2019
양구행복교육 보고회’를 개최했다.
▲ 양구교육지원청은 12일 양구문예회관에서 ‘행복교육,양구로부터’를 주제로 ‘2019 양구행복교육 보고회’를 개최했다.

[강원도민일보 박현철 기자] 양구읍에 몰려있는 학생들이 면지역 학교로 다닐 수 있도록 교육환경이 개선되고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마을교육공동체 운영을 통해 ‘작은학교 살리기’가 성과를 내고 있다.양구교육지원청(교육장 장기묘)은 12일 양구문예회관에서 지역 내 기관·단체장,학교장,학교운영위원장,학부모,교사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행복교육,양구로부터’를 주제로 ‘2019 양구행복교육 보고회’를 개최했다.이날 보고회에는 ‘함께 더하고 나누며 배우는 신나는 양구교육’을 실현하기 위해 추진한 교원업무정상화,수업혁신,시설개선,행복교육지구 운영에 대한 성과를 보고하고 양구배꼽학교 및 마을교육공동체,학부모 학교참여 사업인 ‘학교 방문의 날’ 등 행복교육지구사업 실천 우수사례를 발표했다.

특히 이날 보고회에 참석한 지역 내 학부모와 주민들은 지난 2개월간 양구의 19개 학교 모두를 찾아가 교육프로그램을 둘러보는 ‘양구배꼽학교 방문의 날’을 통해 면지역 작은학교의 쾌적한 환경과 특성화된 교육 및 체험활동에 만족감을 표시했다.뿐만 아니라 지역특화사업으로 ‘응원해요! 양구배꼽학교’를 통해 명품 교육과정 지원 및 홍보,배꼽 잡는 토의토론교실 및 인문학 놀이터 운영,전래 놀이판 제작 등은 작은학교 교육과정에 활력을 불어 넣은 것으로 평가했다.

장기묘 교육장은 “앞으로도 양구읍에 있는 학생들이 면 지역 학교로 다닐 수 있도록 환경을 개선하는 등 작은학교의 명품교육과정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겠다”고 강조했다. 박현철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