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도내 외국인땅 1726만㎡

2005년 05월 06일 금요일
 지난 3월말 현재 외국인이 보유한 도내 땅은 1726만㎡고, 이들이 갖고 있는 국내 토지는 여의도 면적의 18.8배에 이르는 것으로 조사됐다.
 5일 건설교통부에 따르면 3월말 현재 외국인의 보유토지는 1억6006만㎡(4842만평), 금액(공시지가)으로는 23조6932억원으로 여의도 면적(8050만㎡)의 18.8배, 충북 청주시 면적(1억5340만㎡)과 맞먹는다.
 유형별로는 법인 8812만㎡(55%), 교포 6611만㎡(41%), 순수외국인 583만㎡(4%) 순이고 국가별 비율은 미국 61%, 유럽 19%, 일본 9% 등의 순이다.
 지역별 면적으로는 전남이 2941만㎡, 경기 2900만㎡, 강원 1726만㎡ 순이고 금액 기준으로는 서울 7조7619억원, 경기 3조127억원, 전남 1조8308억원 등이다.
지난 1분기 동안 외국인은 314만㎡(4721억원)를 새로 사고 82만㎡를 팔아 외국인 보유토지는 작년 말보다 232만㎡(1.5%) 순증했고 금액으로도 4015억원(1.7%) 늘었다.
남궁창성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