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초제 살포 후 벼 고사″

2001년 06월 21일 목요일


【橫城】잡초를 없애기 위해 논에 제초제를 살포했으나 벼가 하얗게 고사돼 농가에서 피해보상을 요구하는 등 말썽을 빚고 있다.

19일 횡성군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횡성군 횡성읍 청용리, 우천면 용둔리 백달리 등 3지역 1.6㏊가 횡성 모농약사에서 판매한 S화학의 ‘사단에스’제초제를 살포한 후 벼가 빨갛게 변한 뒤 하얗게 말라 죽었다는 것.

피해 농가들은 농약사의 살포 설명에 따라 제초제를 뿌렸음에도 벼가 고사되는 것은 분명히 제초제에 문제가 있다는 주장이다.

鄭모씨(61)는 “40여년 동안 농사를 지으면서 농약을 뿌린후 벼가 죽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제조회사에 피해보상을 요구했다.

S화학 관계자는 “사단에스는 고온일때 약해(藥害)를 유발하는 물질이 들어있다”며 “지속된 가뭄으로 물갈이를 제대로 하지 못해 벼들이 고사됐을 가능성이 높다”고 설명했다.

한편 S화학은 20일 오전 피해 지역을 방문, 정밀조사를 벌일 방침이다.

金義道 yido@kado.net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