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중앙선 폐선로 효율적 활용 ‘맞손’

시-철도시설공단 업무협약
유휴지 개발사업 상호 협력

정태욱 tae92@kado.net 2019년 11월 14일 목요일 17 면
▲ 원주권 중앙선 철도 자산 활용·관리 업무협약식이 13일 시청에서 원창묵 시장과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조순형 강원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 원주권 중앙선 철도 자산 활용·관리 업무협약식이 13일 시청에서 원창묵 시장과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조순형 강원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원주시와 한국철도시설공단이 내년말 예정된 원주권 중앙선 폐선 구간의 효율적 활용과 관리를 위해 손을 맞잡았다.시와 공단은 13일 시청 투자상담실에서 원창묵 시장과 김상균 공단 이사장,조순형 강원본부장,양 기관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중앙선 철도 자산의 효율적 활용 관리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이날 양 기관은 각각 추진 또는 계획 중인 철도 유휴부지 활용사업의 성공 추진을 위해 협조체계를 구축,상호 적극 지원키로 했다.

내년말 중앙선 원주~제천 간 복선철도 개통에 따라 폐선되는 구간은 ‘만종역~신림역’이다.이중 시는 원주역(우산동)~반곡역~치악역~신림역 구간에 대한 활용 밑그림을 마련했다.특히 반곡역~치악역 구간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한 대단위 관광개발 사업을 추진키로 했다.총 492억원을 투입해 기차 테마파크,4D관광열차,똬리굴 테마관광시설 등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시 중기지방재정계획과 국가균형발전 5개년 계획 반영을 완료하고 올 7월 개발계획 용역에 착수한 상태다.이밖에 원주역 일원은 도시계획도로 개설 및 10만㎡ 규모 공원 조성,원주역~반곡역 구간은 치악산 바람길 숲,신림역 일원은 산책로,노인복지시설 조성 등을 계획,이번 공단과의 협약을 토대로 추진에 가속을 붙일 방침이다. 정태욱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