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알펜시아 매각 도TF팀 꼭 필요한가” 존속여부 ‘도마 위’

도의회 행정사무감사
도교육청·도기획조정실 대상
강개공과 업무 중복 재검토 요구
교복지원 예산분담 협상부족 지적

정승환 jeong28@kado.net 2019년 11월 20일 수요일 3 면
[강원도민일보 정승환 기자] 강원도의회는 19일 도교육청과 도기획조정실을 대상으로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했다.이날 행정사무감사에서 의원들은 알펜시아 매각과 관련,강원도개발공사와 도TF팀의 업무중복을 거론하며 도TF팀의 유지 필요성 여부를 검토하라고 요구했다.

도교육청 행감에서 이종주 위원장은 “이미 18개 시군중 10개 시군이 자체예산으로 교복지원을 추진하고 있지만 나머지 시군을 설득하지 못해 결국 도교육청의 부담만 늘었다”며 “좀더 적극적인 자세로 시군과의 협상을 진행했어야 했다”고 지적했다.이에 최수길 도교육청 행정국장은 “시장군수협의회를 상대로 지속적으로 건의,설득했지만 결과적으로는 협상이 잘 되지 않았고 무상교복 추진 연기를 막기위해 위해 양보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함종국 부의장은 “도내 교직원 통합관사가 학교별 할당제로 운영돼 정작 관사가 필요한 이들이 이용하지 못하는 경우들이 있다”며 “실수요자들이 사용할 수 있도록 관사운영 방침을 개선해달라”고 촉구했다.

기획행정위원회(위원장 곽도영) 박병구(원주) 의원은 “도가 강원도우수인재 육성·발굴을 위해 도내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지만 대상이 한정돼 있어 수혜를 받지 못하는 학생들이 있다”며 “지역우수인재 육성의 취지를 달성하기 위해 소득분위나 지역범위 등을 확대,더 많은 학생들이 수혜를 받을 수 있도록 하라“고 촉구했다.김민재 도기획조정실장은 ”수혜자를 확대할 수 있도록 관련내용을 검토해 보겠다“고 답변했다.

김경식(영월) 의원은 “알펜시아 매각과 관련 소유자인 강원도개발공사가 관련 분야 전문기관을 선임,매각을 추진 중인데도 도에서도 TF팀을 구성하고 있어 업무가 중복된다”며 “업무효율성을 위해서라도 TF팀의 존속여부를 심도있게 논의·검토해 달라”고 주문했다.한편 도의회는 이날 도교육청과 도기획조정실을 끝으로 올해 행정사무감사를 마무리했다.도의회는 오는 22일부터 각 상임위별 당초예산안 예비심사에 들어간다. 정승환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