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체류형 생태관광 개발 박차

양구군, 생태 탐방로·트레킹 코스 조성 추진

박수혁 2008년 02월 11일 월요일
양구군이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기존 문화·안보관광과 결합한 체류형 생태관광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양구군은 2010년까지 총 사업비 326억원을 들여 생태탐방로 개설 등 체류형 생태관광산업을 집중 육성하기로 했다.

이를위해 올해부터 동면 생태식물원과 후곡약수터, 광치휴양림에 이르는 21㎞ 구간에 93억5000만원을 들여 각종 자생식물과 야생동물을 체험할 수 있는 대암산 생태탐방로 조성사업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 정림리 의선사에서 사명산을 연결하는 등산로 일대에 12억2000만원을 들여 생태등산로 4㎞를 조성해 박수근미술관과 국토정중앙천문대, 선사박물관 등과 연계한 체류형 생태관광 산업을 활성화 시킨다는 방침이다.

특히 천혜의 자연을 보존하고 있는 두타연 일대를 2009년까지 총 87억원을 투자해 진입로 확장을 비롯 생태관찰로와 두타연 전망대, 공원, 병영체험 간이시설 등을 설치해 생태트레킹 관광코스로 개발하기로 했다.

이와함께 파로호 인공습지 조성사업을 올 연말까지 18억3000만원을 투입해 완료하고 이 일대 115억원을 들여 수변생태공원조성사업을 실시해 파로호 상류지역을 대단위 종합생태관광지로 조성할 계획이다. 양구/박수혁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