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척 체육인프라 확충, 각종 대회 유치 기대

복합체육공원 내년 4월 준공
야구·축구·풋살·족구장 조성
당초 연내 완공서 계획 지연

구정민 koo@kado.net 2019년 09월 19일 목요일 19 면
야구장과 축구장,풋살장 등을 갖춘 500억원 규모의 대규모 삼척복합체육공원 조성사업이 내년 4월 준공을 목표로 한창 공사가 진행되고 있다.

삼척시는 지난 2014년부터 교동 종합운동장 인근 19만여㎡ 부지에 총사업비 499억3300만원(시비 357억3300만원)을 들여 복합체육공원 조성공사를 진행하고 있다.복합체육공원에는 야구장 1면과 축구장 2면,풋살장 3면,족구장 4면과 체육관 1동(7914㎡)이 조성되고,야외 관람석과 어린이 놀이터 등이 설치된다.

신축 체육관을 비롯한 각 경기장들은 전국 및 도 단위 대회와 행사 등에 활용되고,종합운동장 바로 옆에 위치한 현 체육관은 핸드볼 전용구장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동해안에서 드물게 야구장과 축구장,풋살장,족구장 등을 모두 갖춘 복합 체육공원이 완공될 경우 전국 및 도 단위 대회 유치는 물론,종목별 스포츠 활성화에도 획기적 변화가 예상된다.

다만,그동안 날씨 등 여파로 당초 올해 중으로 완공하려던 계획이 내년 4월로 미뤄졌고,정식 개관도 6월쯤으로 예상됨에 따라 내년 개관 이후 복합체육공원 활용에 다소 어려움이 예상된다.통상 전국 및 도 단위 대회의 경우 1년전 대회 일정이 확정되는 만큼 미리 내년 하반기 대회 유치 활동에 나서야 한다는 지적이다.

시 관계자는 “날씨 등 영향으로 당초 계획했던 공기를 맞추지는 못했으나,내년 대회 유치 활동을 구상중”이라며 “복합체육공원이 완공되면 그동안 각 지역별로 체육시설이 산재해 있어 전국 및 도 단위 대회 유치에 어려움을 겼던 부분이 해소되고 종목별 스포츠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구정민 koo@kado.net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
강원도민일보 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