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자치분권 균형발전 위해서 지역언론 제도적 지원 강화돼야”

이세훈 sehoon@kado.net 2019년 12월 04일 수요일
[강원도민일보 이세훈 기자] 자치분권과 균형발전의 성공을 위해서는 지역언론 활성화를 위한 제도적 지원이 강화돼야 한다는 제안이 나왔다.대한민국지방신문협의회와 한국지방신문협회가 4일 서울정부청사에서 개최한 ‘자치분권과 균형발전을 위한 지역언론의 과제와 대안’ 토론회에서 발제를 맡은 류한호 광주대 교수는 “지역 언론은 주민들을 지역 사회의 주체적 공중으로 참여시키는 등 지역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며 “지방분권시대를 맞아 지역언론 기반이 보다 튼튼히 구축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지역 언론은 지역 혁신의 주체를 맡고 있지만 인터넷 포털 등 새로운 다채널 미디어의 시장 확장으로 위기를 맞고 있고,인터넷 포털 사업자가 지역 언론을 배제하면서 지역언론의 생존환경은 더 악화되고 있다”고 진단했다.이어 “한시법인 지역신문발전지원특별법이 일반법으로 전환되거나 디지털시대에 대응한 지역신문 지원 등 개선 방안이 시급하다”고 주문했다.

이날 이상기 부경대 교수를 좌장으로 ‘뉴스 플랫폼을 통한 언론의 자치분권과 균형발전 기여방안’에 대한 쟁점 토론과 최상한 자치분권위원회 부위원장을 좌장으로 ‘자치분권과 균형발전을 위한 지역언론의 과제와 대안’을 놓고 종합 토론이 이어졌다.주최 측을 대표해 김중석 대한민국지방신문협의회장(강원도민일보 사장)은 “지역언론이 무너지면 자치분권과 균형발전 성과를 거두기 어렵다”며 “급변하는 언론환경과 지역사회 변화에 부응하기 위한 지역언론 스스로의 혁신과 더불어 언론법제 전반에 걸친 지역언론에 대한 포용정책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이날 토론회에는 김순은 자치분권위원장과 송재호 국가균형발전위원장 등이 참석해 주제발표와 토론을 경청했다.

이세훈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